1. 설 연휴 2019/02/04

... 이지만, 판독과 논문 쓰기 때문에 병원에 출근했다
불과 며칠 전에 ECT 를 받았는데도 지금 너무너무 졸립다
phentermine 을 세 개나 먹었는데 말이지..;
엎드려 잘 것인가, caffeine를 먹을 것인가, 그냥 참고 억지로 해 볼 것인가.
예전에 아프기 전엔 논문 쓰는 걸 즐겼는데 이젠 만사 다 귀찮다
그냥 왜 사는 건지 잘 모르겠다 ㅠㅠ
할 일 빨리 다 끝내고 집에 가고 싶은데, 아직 시작도 안 했다
이런 병적인 컨디션 너무너무 싫다. 언제쯤 이 악순환이 끝날까.

2019/02/04 13:14 2019/02/04 13:14